인천센터 보육기업 ㈜텐원더스, 투자 유치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김석준)의 보육기업 ㈜텐원더스가 K패션을 북미에 수출하고 있는 ㈜세영컴퍼니로부터 프리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

인플루언서 콘텐츠 커머스 ‘셀리픽’을 운영하는 ㈜텐원더스는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의 보육기업 등록 이후 물류 관련 마케팅 지원사업과 전시회 참가 지원 등을 통해 누적 투자금 10억원, 연 200%를 상회하는 매출 성장률을 달성하는 등 두드러진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또 중소벤처기업부 수출 바우처 수행기관으로써 국내 중소·벤처기업들의 해외 진출에 해외 인플루언서 마케팅을 제공하고 있다.

인플루언서 커머스 시장의 확대를 위해 하반기 중 셀리픽 재팬 서비스 오픈을 준비하고 있으며, 일본 현지에서 활동하는 인플루언서들을 확대를 통해 셀리픽 재팬 서비스를 시작으로 인플루언서들이 셀러로 활동하는 크로스보더 유통 솔루션인 셀리픽을 국가 간으로 확대해 시장을 넓히겠다는 구상이다.

텐원더스가 한국 인플루언서뿐만 아니라 미국, 일본 등 해외 인플루언서들을 확보하였다는 점, 해외 인플루언서 마케팅 노하우를 가지고 있다는 점은 (주)세영컴퍼니가 K-패션 브랜드를 미국에 론칭하고 브랜드를 알리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또한 보유한 인플루언서 데이터 분석기술을 고도화하고, 원천기술의 특허 등록을 통한 지식재산(IP) 확보로 인플루언서 시장에의 진입장벽을 높여갈 예정이다. 현재 텐원더스가 보유한 인플루언서 관련 특허는 인플루언서 검색, 빅데이터 집계분석 기술 등 6종이다.

텐원더스의 이정훈 대표는 “이번 투자 유치는 텐원더스의 기술과 글로벌 인플루언서 마케팅 역량을 바탕으로 진행되었다”며 “인플루언서들을 셀러로 활용하는 커머스를 국가 간 유통으로 확대하여 시장을 넓히고, 글로벌 인플루언서들을 기반으로 글로벌 MCN 기업으로 성장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