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유니콘클럽’ 2기 혁신 스타트업 10개사 선정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신현삼, 이하 경기혁신센터)는 KB유니콘클럽 2기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통해 혁신을 이끌어갈 스타트업 10개사를 선발했다고 29일 밝혔다.

‘KB유니콘클럽’은 혁신을 주도할 스타트업 10개사를 선정해 KB국민은행이 후원하고 경기혁신센터에서 육성하는 프로그램이다. 우수기업에는 입주 공간 무상제공 및 직접투자(SEED)를 위한 후속지원이 제공된다. 또한 경기혁신센터의 글로벌 챌린지 프로그램에 도전할 경우 적극적인 지원도 예정되어 있다.

이번 2기 선정기업에는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 네트워킹 기회, ▲ IR 컨설팅을 통한 투자자 연계, ▲경기혁신센터의 국내외 파트너십을 활용한 오픈이노베이션 연계 및 해외 시장 진출등의 지원을 받게 된다.

올해는 총 171개의 스타트업이 지원하여 17:1의 높은 경쟁률을 나타냈고, 서류평가 및 발표평가를 통해 10개사 선발을 마쳤다.

최종 선정기업은 ▲엑스크루(대표 곽상준, 글로벌 액티비티 플랫폼) ▲리빌더에이아이(대표 김정현, 내 손안의 3D 스캐너 VRIN) ▲한국딥러닝(대표 김지현, 초고속 딥러닝 기반 물류 운송장 인식 시스템) ▲큐심플러스(대표 노광석, 양자통신용 그래픽 기반 S/W시뮬레이터) ▲한국주택정보(대표 유성국ㆍ이윤곤, 소규모 건물용 자동화 관리비 정산 솔루션) ▲ 아이핀랩스(대표 유재현, 딥러닝 기반 실내위치 추적SaaS) ▲라온로드(대표 이석중, AI기반 ITS솔루션) ▲뤼튼테크놀로지스(대표 이세영, 자연어 AI기반 작문 보조 솔루션) ▲에스엘즈(대표 이유미, 스마트라우팅 기반 AR내비게이션 솔루션) ▲얼리페이(대표 장환성, 자영업자를 위한 선정산 서비스)이다.

경기혁신센터 관계자는 “혁신적인 BM을 보유한 스타트업들이 선정돼 매우 기대가 크다.”며 “경기센터의 액셀러레이팅을 통해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