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콘텐츠 마케팅 플랫폼 스타트업 ‘태그바이(TAGby)’, 투자 유치

종합 콘텐츠 마케팅 플랫폼 스타트업 태그바이(TAGby)가 퓨쳐스타 등으로부터 투자를 유치했다고 28일 밝혔다.

2016년 6월 창업한 태그바이는 인플루언서 기반의 콘텐츠 마케팅 플랫폼이다. 인플루언서 및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채널을 활용한 종합 콘텐츠 마케팅과 매체 전략 컨설팅, 실행을 제공한다. 특히 SNS 빅데이터 분석 엔진을 활용해 높은 마케팅 성과를 도출할 수 있도록 한다.

이번 투자에 참여한 투자사는 태그바이가 최근 출시한 인플루언서 마케팅 셀프 서비스 플랫폼 ‘New 태그바이’의 큰 성장이 예상된다고 밝혔다.

New 태그바이는 인플루언서 마케팅을 외부에 의뢰하지 않고도 직접 운영이 가능한 서비스로 기존 인플루언서 회사에 전체 프로젝트를 의존했던 것과는 달리 마케터가 직접 플랫폼에 로그인해 모든 인플루언서 캠페인을 혼자서 운영 가능하다. 이는 월정액 요금 월 12만원인 구독서비스로 이용가능하며 이용시 인플루언서 마케팅을 무제한 진행할 수 있다.

태그바이 컴퍼니 노준 대표는 “New 태그바이는 인플루언서 마케팅 SaaS 시장의 요구에 따라 필연적으로 등장할 수 밖에 없는 서비스”라며, “향후에는 인플루언서 마케팅 뿐만 아니라 콘텐츠 마케팅에 필요한 전반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SaaS로 진화해 갈 것”이라고 했다.

또한 태그바이는 메타(구 페이스북)의 인플루언서 공식 파트너사로 국내뿐 아니라 글로벌 진출에도 긴밀한 협업을 받고 있어 향후 글로벌 시장으로 크게 도약할 것으로 예상된다.

 

관련기사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