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센터, 롯데마트와 함께 ‘MAXX 입점 위한 입점품평회’ 개최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이하 부산센터)가 롯데마트에서 운영하는 창고형 할인매장 롯데마트 MAXX의 입점을 위한 입점품평회를 오는 29일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개최한다.

입점품평회는 수혜 스타트업들이 개선된 패키지의 제품을 롯데마트 전문 MD들에게 선보일 수 있는 행사로, 우수한 제품의 경우에는 롯데마트 MAXX 입점의 기회도 주어질 예정이다.

롯데의 새로운 창고형 매장 브랜드인 MAXX는 롯데쇼핑 롯데마트가 운영하는 비회원제 창고형 할인매장으로 줄 설 필요 없이 바로 결제 가능한 스마트결제 SCAN&GO 서비스 등 고객의 처음부터 끝까지 최대의 혜택과 놀라움, 편리함을 동시에 제공하고 있다.

부산센터 측은 “롯데마트와의 협업을 통해 단순한 브랜드 디자인 지원으로 끝나는 것이 아닌 실제 시장에서 브랜딩 지원의 성과를 확인 해 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최성운 롯데마트 준법지원부문장은 “롯데마트가 보유한 ESG 경영에 대한 전문성과 오프라인 마케팅 노하우를 토대로 발굴된 우수 스타트업과 동반성장 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부산센터와 롯데마트는 올해 스타트업 리브랜딩 지원사업을 위한 MOU를 체결하고 업체 선정 단계부터 함께 사업을 진행해 왔다.

부산센터는 그동안 ‘스타트업 리브랜딩 지원사업’을 통해 ▲농업회사법인 ㈜매월매주(대표 손종찬), ▲(주)이너큐어(대표 이봉근), ▲(주)데이드리머(대표 박우진) 3개의 스타트업을 지원했으며, 이를 바탕으로 현재 새로운 디자인의 패키지 생산을 앞두고 있다.

 


  • 관련 기사 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