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명조채널

뉴스 인포그래픽으로 되돌아본 명조채널 1년

2016년 8월 22일, 스타트업 전문방송 명조채널이 첫 선을 보였다. 40화를 끝으로 시즌1을 마무리하기까지 76개 스타트업 팀과 94명의 스타트업이 명조채널을 다녀갔다. 지난 1년간의 러닝타임을 분으로 환산하면 약 3,300분이다. 명조채널이 스타트업과 함께 한 1년의 시간을 모아봤다. 물론 지난 1년동안 함께 하는 팀원, 부모님, 배우자, 소중한 사람에게 보내는…

By
인터뷰 “1인 미디어 크리에이터를 위한 모든 것”

대형멀티플렉스 안에 꾸려진 스튜디오. 최신 녹음시설과 방송 장비가 마련되어 있다. 이곳에서 누구나 자신만의 콘텐츠를 만들 수 있다. CGV 용산에 위치한 자몽미디어센터다. 오픈형 미디어 스튜디오로 꾸려진 이곳은 영화와 여행, 문화 관련 크리에이터를 위한 창작공간으로 꾸려졌다. “방송국을 지향한다” 김건우 미디어자몽 대표는 2014년 자몽스튜디오를 시작할 때만 해도 음성…

By
인터뷰 로드숍과 나의 연결고리 ‘브리치’

“어머 이건 사야 돼” 쇼윈도에 걸린 옷이 시선을 잡아끈다. 당장 살 수 없어 지나쳤지만 여전히 눈앞에 아른거린다. 열심히 인터넷을 뒤져봤지만 그 때 본 그 옷을 도통 찾을 수가 없다. 할 수 없이 그 때 본 매장을 더듬더듬 찾았다. 인터넷에서 세상만물을 구할 수 있다고 하지만 여전히…

By
인터뷰 함께 놀면서 배운다, 룹킨

“놀이터에 아이가 없다. 다 어디로 간거지?” 미국 생활을 마치고 한국으로 돌아온 오경은 디스럽션 대표는 텅 빈 놀이터를 보고 적잖이 놀랐다고 한다. 오 대표는 “어릴 때 놀이터, 유치원에서 놀았던 기억이 있다. 그런데 한국에 와보니 놀이터에 아이들이 없었다. 모두 학원에 가있더라. 안타까웠다”며 “아이들이 좀 더 편하고 자유롭게…

By
인터뷰 기업 교육으로 들어간 예술, 팀버튼

무대를 바꿔도 예술가는 충분히 박수 받을 수 있다. 예술가가 서 있는 곳이라면 어디든 예술 무대가 된다. 그곳이 공연장이 아닌 거리, 신입사원 교육현장, 강연장일지라도. 박수와 함께 예술적 가치도 울려 퍼진다. 예술과 생을 영위할 수 있는 충분한 보상이 이루어진다. 가난한 예술이 아닌 삶을 지속할 수 있는 예술이…

By
인터뷰 꾸준히 걷는 자에게 상금이…스프라이핏

웨어러블, 핏빗, 미밴드 등 걸음수를 측정하는 웨어러블 디바이스는 이미 대중화되어있다. 그런데 제대로 사용하는 이는 몇이나 될까. 몇 달 이용하고 방치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좀 더 재미있게 사용할 방법이 없을까. 예컨대 3주간 만 보 걷기라는 미션을 내건다. 여기에 실제 참가비를 내고 미션에 도전, 성공한 사람에게 현금 보상이…

By
인터뷰 나를 덕질하게 하라 ‘캡슐코퍼레이션’

무언가를 좋아하고 파고든다는 건 팍팍하고 무료한 삶에 생기를 불어넣는다. 때로는 시간을 견디는 힘이 되기도 한다. 덕질이 우리 삶에 미치는 영향은 생각보다 크다. 그러므로 행복한 덕질을 위해서는 내가 무엇을 좋아하는지, 즐길 수 있는 공간이 어딘지를 알고 있어야 한다. 그래야 끊임없이 쏟아지는 떡밥을 물고 뜯고 맛보고 즐기며…

By
인터뷰 발끝에서 전해지는 편리함 ‘왓슈’

미팅이 있는 날, 말끔히 차려입었지만 어딘지 개운치 않았다. 자꾸만 발에 시선이 갔다. 구두를 미처 닦고 오지 못했다. 미팅을 준비하느라 구두 방에 들를 시간이 없었다. 근처에 있는 구두 방도 떠오르지 않았다. 내가 원하는 시간에 구두를 수거하고 다시 배달까지 해주는 찾아가는 구두 수선 서비스가 있으면 얼마나 편리할까.…

By
인터뷰 성북동 예술 실험실 ‘오뉴월’

우리나라 미술 시장 규모는 전 세계 0.5%를 차지한다. 사업으로 확장하기엔 시장이 존재하지 않는 영역이라고 말한다. 그러나 수요는 분명 존재한다. 다만 수요와 공급이 원활하게 이루어지는 시장이 형성되지 않았을 뿐이다. 언젠가 시장은 열릴 것이다. 재기발랄한 작가를 발굴하고 대중과 만나는 접점을 만드는 것이 시작점이다. 성북동 예술 실험실 오뉴월은…

By
인터뷰 이토록 따뜻한 게임 ‘티팟스튜디오’

폭풍우가 몰려온다. 곱디고운 친구들이 빗속에 떠내려간다. 누군가는 물고기에 잡아먹힌다. 친구들은 풍랑에 휩쓸려 뿔뿔이 흩어졌다. 이대로 가다간 친구가 위험하다. 보고 싶은 친구를 영영 못 볼 수도 있다. 홀로 남은 꽃 한 송이 ‘나’는 친구를 구하기 위한 여정을 떠난다. 티팟스튜디오가 개발한 게임 타이니폰드의 줄거리다. 부수고 찌르고 상대를…

By
인터뷰 세상의 모든 노하우를 담다 ‘쉐어하우스’

무서운 골목을 지나가야 할 때 대처법, 꽃 이름 쉽게 알아내는 방법, 한 입 퇴치법 등. 쉐어하우스에는 누구나 한번쯤은 궁금해할만한, 알아두면 피가 되고 살이 될 내용을 담은 콘텐츠가 가득하다. 쉐어하우스는 말 뜻 그대로 일상에서 유용하게 쓸 수 있는 생활 속 노하우 이른바 ‘꿀팁’을 공유하는 채널이다. 5년 동안 쉐어하우스가…

By
인터뷰 주차지옥을 벗어나는 법 ‘파킹박’

목적지 주위를 뱅글뱅글 돌아도 차 한 대 세울 공간이 없다. 급하게 검색해서 들어간 근처 주차장도 만차. 급한 대로 찾은 주차장에 들어가지만 어쩐지 더 저렴한 주차장이 있을 것만 같다. 주차지옥을 경험해본 운전자라면 한번쯤 겪어봤을 상황이다. 자동차가 있어도 이용을 꺼리는 이유기도 하다. 박흥록 와이즈모바일 대표파킹박은 전국 주차장…

By
인터뷰 뭉쳐야 산다, 함께 하면 즐거운 여행스타트업

점묘화는 수많은 점들로 이루어진 그림이다. 가까이서 보면 한 점이지만 서로 다른 점들이 어우러져 하나의 그림이 완성된다. 점점이 모여 한 폭의 그림이 되는 점묘화처럼 저마다의 개성을 가진 스타트업이 협업을 통해 새로운 가치를 만들어내고 있다. 명조채널 34화에는 레드타이버틀러, 프립, 설레여행 여행관련 스타트업 세팀이 출연, 서로 다른 사업…

By
인터뷰 마음을 전하는 꽃 선물 ‘원모먼트’

꽃은 마음을 전하는 언어 중 하나다. 졸업식, 기념일, 생일 등. 축하와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싶은 날, 많은 사람이 꽃을 선물한다. 선물하는 이의 마음을 타고 저마다의 사연이 꽃핀다. 꽃 자체로도 향기롭지만 꽃은 그것을 받는 순간을 빛내기도 한다. 특별한 꽃선물을 찾게 되는 것도 이 때문일 것이다. 원모먼트는…

By
1 2 3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