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플러스 데이 2014’, 아시아 액셀러레이터 한 자리에 모였다

0

토털 IT서비스 전문기업인 한화S&C가 스타트업 육성과 글로벌 진출을 돕기 위해 마련한 국제 컨퍼런스인 ‘드림플러스 데이(DreamPlus Day) 2014’가 10월3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송은 아트스페이스’에서 개최되었다.

한화S&C가 주최한 ‘드림플러스 데이 2014’는 국내 처음으로 세계 12개국 대표 액셀러레이터들과 10여개국 대표 스타트업 등 150여명의 드림플러스 얼라이언스 멤버가 참석한 글로벌 네트워킹 컨퍼런스로서 10월3일과 4일 이틀 일정으로 진행된다.

한화드림플러스 데이 2014 컨퍼런스 사진 한화 S&C김용욱대표이사 인사말 사진

행사는 한화S&C 김용욱 대표이사의 환영인사로 시작을 알리고, ‘드림플러스’ 진행경과에 대한 설명과 함께 한국을 비롯해 일본, 중국, 인도,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에서 참석한 대표 액셀러레이터들의 사업소개가 이어진다. 

‘드림플러스 데이 2014’의 키노트 연사로는 세계최대 중문검색 사이트로서 중국내 검색 점유율 76%에 달하는 중국 검색포털사이트 바이두의 카이저 쿠오(Kaiser Kuo,국제담당 임원)와 아마존 웹서비스 코리아 염동훈 대표, 디자인회사로 유명한 매치(MA+CH) 장성은 대표(前 YG엔터테인먼트 디자인 디렉터)가 초청되어 글로벌을 꿈꾸는 스타트업을 위한 주제 발표를 진행한다.

또한 국내 최초로 세계 최대 창업 경진대회인 매스챌린지(Mass Challenge) 결선에 진출한 스타일쉐어의 윤자영 대표와 미국 내 최고 명성의 액셀러레이터인 와이컴비네이터(Y Combinator)의 투자 파트너 출신으로 현재 스타트업에 다시 도전장을 낸 맥 나카무라 대표가 참석해, 세계 최대 스타트업 시장인 미국과 아시아를 잇는 해법을 좌담을 통해 풀어나갈 예정이다.

한화S&C드림플러스 데이 2014 컨퍼런스 현장사진

첫 날 저녁에 이루어지는 드림나이트(Dream Night)은 액셀러레이터들과 스타트업들간의 직접적인 네트워킹 시간이 될 예정으로, 열띤 토론과 정보교환의 장이 될 것이라는 기대다. 

첫 날 행사에 이어 둘째 날인 10월 4일에는 ‘드림플러스 얼라이언스’ 소속 세계 10여개국에서 참가한 스타트업 11팀의 데모데이(발표회)가 열리며, 우수 스타트업에 대한 시상이 진행된다. 이 날 우수 기업으로 선정된 스타트업에게는 3억원의 투자 지원금이 전달될 예정이다.

한화S&C 김용욱 대표이사는 “드림플러스 데이 2014는 스타트업이 단순히 피치를 통해 투자를 유치하는 일반적인 데모데이가 아니라 아시아 스타트업 생태계에 활력을 불어넣는 최고의 네트워크를 형성하는 자리”라며, “얼라이언스 멤버간의 적극적인 네트워킹 활동을 통해 실리콘밸리에 대응하는 아시아 스타트업의 허브 역할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버섯돌이 mushman@venturesquare.net

About Author

/ mushman1970@gmail.com

실리콘밸리의 스타트업 생태계에 매료되어 벤처스퀘어를 공동으로 창업한 후 다른 곳에서 열심히 서비스를 만들다가 복귀. 현재 벤처스퀘어 안살림과 미디어 부문을 맡아서 활동 중. '버섯돌이의 인사이드 소셜웹' 블로그를 운영 중이며, 스타트업 액셀러레이션과 국내 스타트업 생태계 조성에 관심이 많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