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토머스-녹십자헬스케어 “스마트심리상담 플랫폼 확대”

아토머스가 GC녹십자헬스케어와 스마트 심리상담 플랫폼 구축과 확장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아토머스는 50만 누적 사용자를 확보한 심리상담 서비스 마인드카페를 운영하는 스타트업. 이번 협약을 통해서는 GC녹십자헬스케어가 보유한 건강관리분야 인프라를 활용, 온오프라인 상담을 연구하고 기업 직원 대상 복리후생 프로그램을 강화할 계획이다.

김규태 아토머스 대표는 “양사가 가진 IT서비스 역량과 헬스케어 전문성을 합해 AI 기반 멘탈케어 솔루션을 개발할 것”이라며 “심리케어 접근성은 낮추고 서비스 질은 더욱 높이겠다”고 전했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