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용 드론 표준 노리는 ‘니어스랩’

0

니어스랩은 전 세계적으로 고속 성장하고 있는 산업용 드론 시장에 도전하고 있는 국내 토종 드론 기술 기업이다. 풍력발전기 안전점검 솔루션 제공을 주력 서비스로 다양한 시설물의 안전점검을 수행하는 산업용 인공지능 자율비행 드론을 개발, 제작한다.

니어스랩은 고등학교 동창인 최재혁 대표와 정영석 CTO가 2015년 설립했다. 둘은 카이스트 항공우주공학과 학부와 대학원도 함께 다닌 오랜 친구 사이. 졸업 후 각자 산업 현장에서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로 4년 여간 근무하다 드론에 대한 가능성을 실험하기 위해 니어스랩을 설립했다. 특히 산업현장에서의 경험은 니어스랩 설립에 결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드론이라는 아이템이 산업현장을 바꾸는 혁신적 기술로서 가치를 발휘할 수 있겠다는 비전을 서로 공유하게 된 계기가 된 것. 최 대표는 “당시 정보수집 도구로써 드론이 산업현장에서 사용된다면 세상을 바꿀 수도 있지 않을까라는 생각을 했던 것 같다”고 말했다. 테스트삼아 도전했던 서울시 교량점검 용역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둘은 사업 가능성을 확인한 후 니어스랩을 설립했다.

산업용 시설점검 드론을 제작하는 니어스랩은 현재 풍력발전소 안전점검에 특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풍력발전소를 첫 타깃으로 삼은 이유는 드론을 이용한 안전점검을 통해 얻을 수 있는 효용 가치가 다른 시설물에 비해 크기 때문이다. 최 대표는 “인력을 활용해 풍력발전소 1대를 점검하는 데는 하루가 걸리지만 니어스랩 드론을 활용하면 15분이면 끝난다”며 “점검 시간과 인력의 절약은 수익과도 직결되는 부분이라 발전소 운영기관에게는 매우 중요한 부분”이라고 설명했다. 니어스랩의 자율비행 드론은 15분이면 1대의 발전기 전체를 고화질로 촬영해 제공한다. 이렇게 촬영된 사진들은 니어스랩 솔루션이 분석해 고객에게 리포트 형태로 제공하고 있다.

니어스랩의 지난해 영상딥러닝 기술을 개발했다. 풍력발전소처럼 움직이는 시설물의 안전점검을 오차 없이 수행하기 위해서다. 최 대표는 “풍력 점검 전 도면이나 GPS 정보를 받지만 움직이는 물체이기 때문에 사전 정보만으로는 비행이 어렵다”며 “정확한 정보를 얻기 위해서는 사람이 보는 것처럼 보고 판단해야하는 작업이 필요하다고 생각, 영상딥러닝 기술을 개발했다”고 말했다. 니어스랩은 지난해 인공지능 기술력을 인정받아 미국 엔비디아 인공지능 컨퍼런스에 우수 사례로 초대되기도 했다.

최 대표는 “인공지능 기술을 사용하는 드론회사는 많지만 대부분 점검 후 수집된 데이터를 인공지능 기술을 통해 검토하는 형태”라며“비행 중 실시간으로 사물을 인지, 제어하는 영상딥러닝 기반 기술은 니어스랩의 기술적 차별성”이라고 설명했다.

기술적 강점을 무기로 니어스랩은 한국전력이 소유한 동서발전을 비롯해 국내 풍력발전소 5곳의 시설 안전검증을 진행하고 있다. 발전사를 첫 고객으로 발전사 설비 관리 유지보수 업체 등 현재 국내 10여개 기관에서 니어스랩 드론이 사용되고 있다. 글로벌 시장에서도 이름을 알려지면서 미국, 인도, 일본에도 진출한 상태다. 최 대표는 “처음부터 글로벌 시장을 대상으로 사업을 시작했는데 국내에서도 이런 기업이 있다는 것을 증명하기 위해서 국내 시장에서 먼저 사업화 했다”며 “앞으로 국내 성과를 기반으로 해외에서도 성공케이스들을 만들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니어스랩은 국내 투자사들로부터 33억 원의 투자금을 유치한 바 있다.

최 대표는 앞으로 산업용 드론 시장은 더욱 커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는 “산업용 드론은 특수한 목적을 갖고 구독형 모델로 변화해가는 과정에 있다”며 “현재 풍력, 건설, 농업 분야 등 버티컬 분야가 하나씩 열리고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니어스랩 역시 성장하고 있는 산업용 드론 시장에서 풍력발전소 점검을 시작으로 다양한 분야의 안전점검 드론으로 이름을 알린다는 계획이다. 최 대표는 “니어스랩이 산업용 드론의 표준화가 됐으면 좋겠다”며 “시설물 안전점검 시 모두가 사용하는 드론으로 니어스랩이 인식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About Author

주승호 기자
/ choos3@venturesquare.net

그 누구보다 스타트업 전문가이고 싶은 스타트업 꿈나무. 캐나다 McMaster Univ에서 경영학을 전공했고, 경제지, 영자지를 거쳐 벤처스퀘어에서 4년째 스타트업을 취재하고 있습니다. 새로운 스타트업을 만났을 때 가장 설렙니다. 스타트업에게 유용한 기사를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