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스팅, 전국 학교 ‘카카오톡 알림톡’ 서비스 무료 제공

0

에듀테크 스타트업 클래스팅은 전국 학교가 코로나19 관련 공지 사항을 모든 가정에 빠짐없이 전달할 수 있도록 ‘카카오톡 알림톡’ 서비스를 무제한 무료 제공한다고 26일 밝혔다.

서비스는 클래스팅 웹사이트에서 학교 관리자 권한을 신청하면 이용할 수 있다. 학교가 모바일 가정통신문을 배부하면 학부모에게 카카오톡 알림톡이 자동으로 발송된다. 학부모는 스마트폰에서 편리하게 가정통신문을 확인하고 필요할 때는 응답을 제출할 수 있다. 특허 받은 간편 시스템을 이용해 교사는 클릭 몇 번으로 설문조사와 전자서명 항목을 만들 수 있으며 실시간 응답률과 설문 결과를 그래프로 확인하고 아직 응답하지 않은 학부모에게 알림을 다시 보낼 수 있다.

클래스팅은 전국 학교 홈페이지와 연동해 코로나19 관련 공지 사항도 실시간 전달한다. 누구나 클래스팅 앱, 웹에서 학교를 검색하고 구독하면 최신 정보를 받아볼 수 있다. 시·도교육청과 교육부를 구독하고 안내 사항을 신속하게 확인할 수도 있다.

조현구 클래스팅 대표는 “전국적 개학 연기가 발령된 심각한 상황에서 클래스팅 임직원 모두 학교의 어려움을 찾고 해결하기 위해 집중하고 있다. 하루 빨리 학생이 안전하게 등교하는 날이 오기를 바란다. 계속해서 다양한 지원 방안을 모색할 것”이라 밝혔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