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업사스토어, 시리즈 A 투자 유치

자동차용 보수 페인트와 기자재를 판매하는 B2B 유통사 공업사스토어는 스트롱벤처스, 패스트벤처스, 프라이머로부터 시리즈 A단계의 투자를 마쳤다고 7일 밝혔다. 투자금액은 비공개다.

폐쇄적이고 낙후된 자동차 보수 도장 시장 내의 복잡한 유통 구조와 정보 비대칭성 등의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2018년 설립된 공업사스토어는 자동차 정비소 및 공업사를 대상으로 자동차 보수용 페인트와 기자재를 판매하는 B2B 유통사다. 전 제품을 제조사에서 직접 매입하는 등 불필요한 유통단계를 개선하며 현재 4개의 오프라인 지점과 온라인 쇼핑몰을 운영 중이다. 창업 2년 만에 (2019년 기준) 35억 매출을 달성하며 빠르게 성장해오고 있다.

박서광 공업사스토어 대표는 “이번 시리즈 A 단계의 투자 유치를 통해 오프라인 지점 확장과 온라인 서비스 고도화에 더욱 집중할 것”이라며 자동차 보수 도장 산업 혁신을 통해 향후 독점적 위치를 가진 유통사가 되기 위해 노력해나가겠다며 올해 매출 100억 달성의 포부를 밝혔다.

배기홍 스트롱벤처스 대표는 “자동차 자재 및 MRO 시장은 수십 년 동안 형태와 구조가 정체되었으며 정보의 비대칭은 오히려 심해지고 있는 시장이다. 공업사스토어 멤버들이 현장에서 경험한 통찰력을 바탕으로, 낙후된 이 시장에 진정한 혁신을 가져올 수 있을 것”이라며 기대감을 밝혔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