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업툴 ‘스윗’, K-비대면 바우처 공급기업 선정

0

업무용 협업툴 스윗을 서비스하고 있는 스윗코리아가 중소벤처기업부의 ‘K-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사업’ 재택근무 부문 공급기업으로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중소벤처기업부가 시행하는 ‘K-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사업’은 중소·벤처기업이 재택근무 시스템 등 비대면 인프라를 갖출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400만원 한도에서 비용의 90%를 정부가 수요기업에 지원하여 비대면 서비스 도입을 원하는 수요기업은 공급기업이 제공하는 각종 서비스를 10% 가격에 이용할 수 있다. 이 중 한 서비스에는 최대 200만원을 결제할 수 있다.

스윗코리아는 재택근무 부문 서비스 공급기업으로 선정되어 ‘K-비대면 바우처 플랫폼’을 통해 업무협업툴인 ‘스윗’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스윗을 구매하는 수요기업들에게는 정부지원 혜택 외에 보너스로 2배의 크레딧을 제공하는 파격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예를 들어, 수요기업에서 20만원만 지불하면 정부 지원 혜택 180만원과 스윗의 추가 프로모션 보너스 200만원을 합쳐 총 400만원의 크레딧을 받게된다. 즉, 실제 지불하는 금액의 20배에 달하는 크레딧을 사용할 수 있는 셈이다.

‘스윗’은 현재 전 세계 161개국에서 2만여개의 회사가 사용 중인 글로벌 협업툴로 사내 소통과 협업의 주요 컴포넌트인 메신저와 파일 공유 및 캘린더 등의 업무관리 도구를 동시에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각 회사의 업무환경에 맞춰 외부 앱들과 유연한 연동이 지원되고 소규모 단일 팀뿐만 아니라 다수 팀 사이의 소통 및 규모가 큰 엔터프라이즈 규모의 협업도 지원한다.

스윗코리아의 박진호 지사장은 “최근 비대면 업무환경에 대한 수요가 증가했으나 중소기업의 경우에는 비용이 부담되었을 것”이라며 “이번 K-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공급기업에 선정됨에 따라 스윗을 이용하고자하는 중소기업들이 적은비용으로 글로벌 최고 수준의 비대면 협업 환경을 구축할 수 있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관계자는 “기존 1인 기준 월 약 1만원($9.99)에 이용 가능한 스윗의 스탠다드 티어의 경우 정부 지원금 90%와 추가 제공되는 보너스 크레딧까지 계산하면 월 500원 수준에 이용이 가능하기 때문에 이번 사업이 중소기업의 비대면 협업에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