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킹클라우드, 1000억원 투자 유치

주차관제 플랫폼 ‘파킹클라우드 아이파킹’이 2월 9일 SK E&S와 NHN으로부터 주차업계 최대 규모인 1000억원 투자를 유치했다.

파킹클라우드는 이번에 받은 투자금을 활용해 아이파킹 주차장에 적용하는 클라우드 컴퓨팅 및 IoT 기술 고도화에 필요한 R&D 센터를 업계 최대 규모로 구로디지털단지에 마련한다.

전국 22개 지자체에서 550개소 공영 주차장 운영 등 점유율 1위를 차지하는 공공 부문에서 고도화된 AI 주차관제 기술을 바탕으로 표준화된 플랫폼을 개발하고, 민영 주차장도 충전, 세차, 발렛, 정비, 물류 등 다양한 서비스 제휴와 간편결제를 연계해 부가가치를 높인다는 구상이다.

또한,  전기차 충전사업 등 모빌리티 에너지 솔루션 사업을 위한 인프라를 확보에도 집중 투자한다. 단순 주정차에만 머물렀던 기존 1세대 주차장을 넘어 ‘모빌리티 허브’ 역할을 하는 2세대 주차장 사업으로 영역을 넓힌다.

파킹클라우드는 “국내 최초를 넘어 국내 최대 주차 기업으로서 매년 성장하는 아이파킹이 글로벌 시장에서도 통할 수 있도록 발판을 마련하겠다”며, “세상의 모든 모빌리티가 주차장으로 모이듯 글로벌 인재들이 아이파킹에서 함께 할 수 있도록 연구개발 부문에 지속적인 투자를 하겠다”고 말했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