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샌드박스 메타버스에 래비드 합류, 유비소프트와 파트너십 영향

더 샌드박스(The Sandbox)유비소프트(Ubisoft)의 게임과 IP 요소들을 더 샌드박스 메타버스에 선보이는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이번 파트너십으로 유비소프트는 유비소프트 랜드(LAND)를 유저들이 상호작용하는 경험을 얻을 수 있는 엔터테인먼트 종착역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더 샌드박스가 무료로 제공하는 3D 제작 툴인 ‘복스에딧(VoxEdit)’과 ‘게임메이커(Game Maker)’를 활용해 플레이어들과 크리에이터가 복셀 (Voxel, 3D 픽셀) 캐릭터와 아이템으로 자신만의 경험을 만들 수 있게 된다.

현재 래비드(Rabbids) 캐릭터와 아이템을 더 샌드박스 특유의 복셀화된 형태로 만드는 작업이 진행 중이다. 더불어 플레이어들이 직접 만드는 독창적인 경험에 함께하기 위해 더 샌드박스 메타버스의 유비소프트 랜드 입장을 준비하는 래비드 캐릭터들의 모습을 담은 영상도 공개했다.

유비소프트의 신규 비즈니스 및 파트너십을 담당하는 시니어 매니저 기욤 마미(Guillaume Mammi)는 “래비드가 더 샌드박스 커뮤니티에 합류하게 되어 기쁘다. 플레이어들이 우리의 게임 IP를 접목해 자신만의 경험을 만들어 나가는 데 힘을 보탤 수 있게 되어 앞으로가 기대가 된다. 자신만의 래비드 세계를 어떻게 만들어 나갈지 빨리 보고 싶다.”라며 “더 샌드박스는 래비드 세계 침공의 긴 리스트에 추가된 완벽히 새롭고 재미있는 놀이터로, 유비소프트 브랜드의 메타버스 경험을 실험해 볼 수 있는 아주 좋은 기회다”고 말했다.

더 샌드박스의 공동 창업자이자 COO인 세바스티앙 보르제(Sebastien Borget)는 “우리는 세계적으로 각광받는 유비소프트 게임과 같이 플레이어에게 사랑받는 IP 그리고 브랜드와 협업을 원한다. 유명한 캐릭터와 아이템을 사용해 더 샌드박스 안에서 자신만의 독창적인 모험을 만들면서 플레이어들에게 신선하고 새로운 경험을 계속 제공할 것”이라며 “오픈 메타버스 커뮤니티를 이해하고 존중하는 진취적인 회사인 유비소프트가 플레이어, 팬 그리고 제작자를 위한 새로운 가능성을 만드는 협업을 위해 더 샌드박스에 합류한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더 샌드박스 글로벌 파트너십 부사장 버트랜드 레비(Bertrand Levy)는 “가장 혁신적인 게이밍 브랜드이자 수많은 상징적인 게임 프랜차이즈 제작사로 전 세계에 알려진 유비소프트가 메타버스의 첫걸음을 더 샌드박스에서 내디뎠다는 사실이 매우 자랑스럽다.”라고 말했다.

더 샌드박스는 이번에 합류한 유비소프트를 포함해 큐브엔터테인먼트(Cube Entertainment), 뽀로로(Pororo), K리그(K-League), 제페토 (ZEPETO), 스컬 앤 쿤타(Skull & Koonta), 워너 뮤직 그룹 (Warner Music Group), 워킹 데드 (The Walking Dead), 스눕독 (Snoop Dogg), 아디다스 (Adidas), 데드마우스 (Deadmau5), 스티브 아오키 (Steve Aoki), 리치 호틴 (Richie Hawtin), 스머프 (The Smurfs), 케어베어 (Care Bears), 아타리 (Atari), 그리고 크립토키티 (CryptoKitties) 등 200곳이 넘는 파트너사들과 함께하고 있다.

 

관련기사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