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가상인간 제작사 ‘네오엔터디엑스’, 프로젝트퀘스천과 MOU체결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과 AI기술이 접목된 가상인간 제작사가 손을 잡고 한복을 알리는 본격적인 활동을 예고했다.

콘텐츠 펀딩 플랫폼 ㈜프로젝트퀘스천네오엔터디엑스㈜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MOU를 통해 양사는 네오엔터디엑스에서 제작한 가상 인플루언서 ‘리아’를 모델로 하는 화보와 NFT작품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작하여 전세계 한복 알리기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프로젝트퀘스천은 콘텐츠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을 운영하며 콘텐츠가 지닌 사회적 가치를 확산하기 위한 다양한 소셜 프로젝트를 제안한 바 있다. 특히 지난 2020년 가수 하림과 함께 ‘그 쇳물 쓰지 마라’ 음원을 제작하고 시민 참여 챌린지로 10만명의 참여를 이끌며 화제를 모았다.

네오엔터디엑스는 ‘가장 빠르고 자연스러운 버추얼 인플루언서 제작사’를 표방하고 있는 가상인간 제작사다. 지난 1월 자체 제작한 가상인간 ‘리아’로 세계 최초 실사형 가상인간 라이브커머스를 성공시킨 바 있으며, 여러 글로벌 대기업과 함께 다양한 버추얼 인플루언서를 제작 중이다.

양사는 첫 협업으로 리아의 한복 광고 프로젝트를 준비중이다. 프로젝트퀘스천에 따르면, 최근 가상간 리아를 주인공으로 하는 한복 화보 촬영을 마쳤으며, 6월중으로 타임스퀘어 광고와 기네스북 등재를 위한 크라우드 펀딩 프로젝트를 오픈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한복 광고는 태극기 한복으로 알려진 이선영 명장이 디렉터로 참여해 애국가 컨셉의 한복 화보를 선보일 예정이다.

프로젝트퀘스천 최은원 대표는 “이번 MOU를 시작으로, 네오엔터디엑스가 보유한 뛰어난 가상 인간 제작 기술을 활용해 의미 있는 프로젝트를 선보이겠다”고 포부를 밝히며, 곧 오픈하는 한복 알리기 광고 프로젝트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요청했다.

네오엔터디엑스 권택준 대표는 “프로젝트퀘스천에서 한복 알리기 프로젝트를 위한 참여 셀럽의 섭외 과정에서 어려움을 겪었다고 들었는데, 리아가 자유롭게 한복 모델로 활약할 수 있어 다행이라고 생각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서 권 대표는 “현재 ‘가상인간 한복 패션쇼 실시간 중계’로 영국 기네스북 등재를 준비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사람이 하기 어려운 일들에 과감하게 도전하는 버추얼 인플루언서 제작사가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가상 인간 리아의 한복 알리기 캠페인 펀딩은 프로젝트퀘스천 플랫폼에서 오픈 될 예정이다. 달성 금액에 따라 글로벌 매거진 또는 뉴욕 타임스퀘어어에 한복 화보 광고가 집행되며, 펀딩 참여자에게는 리아의 한복 화보 NFT가 제공된다. 리아의 한복 알리기 펀딩 참여에 대한 더 자세한 방법은 차후 프로젝트퀘스천 사이트 및 SNS채널을 통해 공지될 예정이다.

 

관련기사더보기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