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브커머스 모비두, 포브스 아시아 100대 유망 기업 선정

모비두 이윤희 대표

원스탑 라이브커머스 종합 서비스를 제공하는 국내 스타트업 모비두는 29일 (현지시간) 포브스 아시아가 선정한 ‘아시아 100대 유망기업(Forbes Asia 100 To Watch 2022)’에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포브스 아시아가 선정하는 ‘2022 아시아 100대 유망기업’은, 현재 아시아 태평양 지역이 팬데믹 이후 본격적인 회복 모드로 돌아서면서 창의성과 회복력, 변화 역량 자질을 보유한 중소기업 및 스타트업을 조명하는 취지에서 추진되었다.

전자상거래 및 소매, 금융, 생명공학 및 의료 등 총 11개 분야에 걸쳐, 참신한 사고와 혁신적인 제품 및 서비스로 현실 세계의 도전과제를 해결하고 있는 15개국, 650곳의 기업 중 최종 100개 기업이 선정되었다. 평가 기준은 산업에 미치는 긍정적 영향력, 강력한 매출 성장성 및 투자유치 능력, 유망한 비즈니스 모델 및 시장성, 설득력 있는 스토리와 지표 등을 고려하여 평가되었으며 이 중 한국 기업은 총 15곳이 선정 되었다.

모비두는 2019년 라이브커머스 플랫폼 ‘소스라이브’를 런칭한 후, 고도화된 데이터 분석을 지원하는 자사몰 간편 탑재 라이브커머스 솔루션 ‘소스플렉스’를 개발하여 롯데백화점, 지마켓을 비롯한 60곳 이상의 대형 기업 고객사를 확보하는 등 팬데믹 상황에서 비대면 D2C 라이브커머스 시장을 견인했다. 특히 올인원 라이브커머스 전략을 통해, 라이브커머스 콘텐츠 기획 제작 대행사업인 ‘소스메이커스’  및 DMP 기반의 라이브커머스 특화 마케팅 대행 서비스인 ‘소스애드’ 까지 지원하며 고객사 높은 만족도 기반으로 현재 B2B 고객 점유율 1위를 유지 중이다.

모비두 이윤희 대표는 “팬데믹의 영향으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이 가속화 되면서, 국내 라이브커머스 시장도 10조원 규모로 성장하고 있다. 모비두는 브랜드나 유통사들이 라이브커머스를 쉽고 빠르게 시작하도록 라이브커머스 솔루션을 제공하고, 방송 운영 노하우와 데이터를 활용한 라이브커머스 특화 마케팅서비스까지 제공하고 있다. 이번 선정을 계기로 아시아를 넘어 글로벌 컨텐츠커머스 기업으로 성장해나가겠다.” 라고 밝혔다.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