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그라운드

뉴스 펍지, 2021년 배틀그라운드 동아시아 이스포츠 대회 운영 계획 발표

㈜크래프톤(대표 김창한)의 펍지 스튜디오(PUBG Studio, 이하 펍지)가 2021년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이하 배틀그라운드) 동아시아 지역 통합 이스포츠 대회인 ‘펍지 위클리 시리즈(PUBG WEEKLY SERIES: EAST ASIA, 이하 PWS)’를 새롭게 도입한다. 2021년 새롭게 선보일 PWS는 기존 지역별 대표 선발전 위주의 대회 구조에서 나아가, 동아시아 지역이 통합 진행하는 연 단위 시즌제 대회다. 한국, 일본, 차이니즈 타이페이, 홍콩/마카오 4개 지역 24개 프로팀이 연간 총상금 5억 원을 놓고 온라인으로 경기를 펼친다. 연 3회 대회와 보다 많아진 경기 수로 프로팀에게는 지속적인 대회 참여 기회를, 팬들에게는 다양한 배틀로얄 콘텐츠를 제공하게 된다. PWS에는 한국 16개 팀, 일본 4개 팀, 차이니즈 타이페이와 홍콩/마카오 지역에서 4개 팀이 출전한다. 한국의 16개 출전권 중 13개는 2020년 이스포츠 성적을 기반으로 배정된다.* 먼저, 오는 1월 6일부터 3주간 PWS 프리 시즌(Pre-season)을 펼치고, 이후 4월과 7월 PWS 페이즈(Phase) 1과 2를 각 6주간 진행한다. 매주 수∙목요일 ‘위클리 스테이지(Weekly Stage)’를 통해 토∙일요일 진행되는 ‘위클리 파이널(Weekly Final)’에 진출할 16개 팀을 선발한다. 매주 위클리 파이널의 우승팀은 상금 2천만 원을 차지한다. 마지막 주에는 앞선 위클리 파이널에서 획득한 누적 점수 상위 16개 팀이 승부를 겨루는 ‘그랜드 파이널(Grand Final)’을 진행, 최종 우승팀에 4천만 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뿐만 아니라, 펍지는 아마추어팀에 보다 많은 출전 기회를 주고 신규 프로 선수 유입을 통한 배틀그라운드 이스포츠 생태계 조성을 위해, 공식 아마추어 대회를 신설했다. 연 3회 진행되며, 각 대회는 10주간 펼쳐져 우승팀에 PWS로 직행할 기회를 준다. 한편, 2020년 시즌 3까지 진행하며 국내 배틀그라운드 이스포츠 팬들의 호응을 얻은 ‘배틀그라운드 스매쉬 컵’은 2021년에도 진행할 예정이다. PWS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https://www.pubgesports.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출전 확정 한국팀: ▲Afreeca Freecs ▲ATA LAVEGA ▲DAMWON Gaming ▲Danawa e-sports ▲emTek StormX ▲FarmPC Esports ▲Gen.G ▲GRIFFIN ▲OP.GG SPORTS ▲SeolHaeOne PRINCE ▲T1 ▲Team Quadro ▲VRLU GHIBLI

By
인터뷰 배틀그라운드가 찜한 SW스타트업

“설립 후 2년 동안은 코어솔루션만 개발했습니다. 몇 번의 시행착오도 겪었지만 결국 기술에 집중하길 잘했다는 생각이 들어요.” 소프트웨어 개발사 민코넷 김태우 대표는 “좋은 기술이 좋은  제품을 만들고 좋은 제품이 자연스럽게 좋은 레퍼런스를 만들고 그것이 또 매출로 이어지는 선순환 구조가 형성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민코넷이 개발한 솔루션의 핵심은…

By
트렌드 벤처스퀘어가 꼽은 ‘2017 스타트업 10대 뉴스’

[2017 연말기획]  하루하루를 살아낸 것뿐인데 어느덧 한 해가 다 지나갔다. 눈 깜짝할 사이에 지나간 2017년엔 어떤 일들이 있었을까. 기억의 저편으로 사라진 그 때 그 뉴스부터 뇌리에 강렬하게 박혀있는 사건까지 2017 스타트업 생태계를 뒤흔든 10대 뉴스를 정리해봤다. 10위:‘비트코인’ 롤러코스터 투자 열풍 “가즈아ㅏㅏ~” 개장도 폐장도 없는 가상화폐거래소가…

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