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story

씽크 라운지 ‘어디까지 보여줄 것인가?’ (Traceability, Visibility, Privacy and Transparency)

<이전 포스트: ‘청중’이 ‘나’를 정의한다> 검색되지 않는 것은 존재하지 않는 세상이다[Steven Levy, In the Plex, Simon & Schuster, 2011]. 우리는 스스로를 기꺼이 공개한다. 페이스북, 트위터, 링크드인, 블로그를 통해 친구는 누구이고 직업은 무엇인지, 무슨 생각을 하는지, 무엇을 먹고 마시는지도 공개한다. 사회적으로 존재하고 싶은 나는 더 많이…

By
씽크 라운지 스마트시대의 위너, ‘SERA인’이란?

흔히 말하는 스펙이란 자신들이 원하는 사람을 선택하기 위한 기준이다. 그런데 이 기준이 인간을 구겨 맞추는 틀이 되어 버린 상황이다. 선택받기 위해 자신을 과도하게 틀에 맞추려고 노력하는 젊은이들을 보면 참으로 안타깝기 그지없다. 마치 대규모로 키워지는 양식어들 같다. 크기에 따라 가격이 매겨지는 ..하지만 이제 사회는 자연산을 필요로…

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