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패션 플랫폼 ‘스타일쉐어’ LB인베스트먼트로부터 25억 투자유치

0

main image

모바일 패션 플랫폼 ‘스타일쉐어’가 LB인베스트먼트로부터 25억 대규모 투자유치에 성공했다고 지난 5월 20일 밝혔다. LB인베스트먼트는 비교적 중대형 기업에 투자하는 기업으로, 스타트업 중에서도 스타일쉐어에 투자한 점이 눈에 띈다.

스타일쉐어는 초기 런칭 후 100만 가입자를 확보하며 국내 대표 패션 서비스로 성장하였으며, 특히 서비스를 적극적으로 이용하는 액티브 유저수가 2013년 초 월간 6만 명에서 2014년 초 월간 30만 명으로 5배 이상 늘어나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Logo_LB

 

Logo_style

최근 스타일쉐어는 2.0 업데이트를 통해 주제별로 패션 콘텐츠를 모아 보는 컬렉션 기능, 취향에 따라 콘텐츠를 받아볼 수 있는 개인화 기능을 추가하여 이용자들이 양질의 콘텐츠를 생성하고 소비할 수 있게 개선하였다. 실제로 유명 모델, 패션 브랜드, 신진 디자이너, 온라인 소호몰 등에서 자발적으로 스타일쉐어 플랫폼을 이용하며 자체적으로 콘텐츠를 생산하는 등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스타일쉐어는 네이버, 보그걸, 쎄씨 등 유명 매체들과의 콘텐츠 제휴를 통해 패션 콘텐츠 플랫폼으로의 성장이 가능하게 된 것이다.

한편, 올해 초부터는 대형 패션 브랜드들과 콘텐츠 기반의 광고 실험을 진행하며 광고주들의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현재 스타일쉐어를 통해 마케팅을 진행하는 브랜드로는 forever21, 에잇세컨즈, 빈폴, 스와치, 플랫폼플레이스, 데시구알, HEAD등이 있다.

투자를 진행한 LB인베스트먼트는 “강력한 고객 충성도를 이끌어낸 스타일쉐어의 플랫폼 운영 노하우를 높이 평가한다” 며 “이를 기반으로한 글로벌 패션 플랫폼으로써의 성장 가능성이 이번 투자의 배경이 되었다.”라고 밝혔다.

스타일쉐어는 이번 투자를 계기로 모바일 패션 플랫폼으로써 1위 자리를 공고히 하는 한편, 신진 디자이너를 포함한 다양한 브랜드와의 연계를 통해 스타일쉐어 내에서 소비자들이 쇼핑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또한 한국 패션에 대한 아시아 지역의 높은 관심도를 기반으로 한국어 뿐 아니라 영어, 일본어, 중국어, 태국어 등 다국어 지원을 통해 해외 유저들에게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스타일쉐어 윤자영 대표는 “그동안 스타일쉐어가 패션 SNS로 유저들을 위한 플랫폼으로써의 가능성을 입증했다면, 패션 시장의 No1.서비스로써 더욱 높은 사용자 만족도를 기반으로 여러 패션 공급자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플랫폼으로 거듭나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글 : Jay (mj@venturesquare.net)

About Author

/ hahaah89@naver.com

벤처스퀘어 에디터 조명아, Jay입니다. 영국에서 브랜딩 PR을 공부했고, 스타트업의 브랜딩 전략 및 홍보에 관심 많습니다. 벤처스퀘어에서는 주로 영문 글 번역과 기사 편집을 맡고 있습니다. 공차의 타로슬러쉬를 사랑합니다.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
MS  httpwwwventuresquar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