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레온

뉴스 스켈터랩스, 클레온과 AI 디지털 휴먼 사업협력 MOU

인공지능 기술 기업 스켈터랩스(www.skelterlabs.com, 대표: 조원규)는 딥휴먼 AI 컬처 테크 기업 클레온(klleon.io, 대표: 진승혁)과 MOU를 체결하고 디지털 휴먼 사업을 위한 AI 기술 제공 및 사업 모델 개발을 위해 협력하겠다고 1일 밝혔다. 스켈터랩스는 자사가 보유한 음성인식, 자연어이해 등 대화형 AI 기술과 사람의 행동을 예측하는 개인화 AI 기술을 활용하여 클레온의 딥러닝 기반 디지털 휴먼 사업을 지원하며, 클레온은 스켈터랩스의 AI 기술을 이용해 새로운 사업 모델을 개발하는 등 사업 효율성을 제고한다. 클레온은 딥러닝을 활용해 사진 1장과 음성 30초만으로 가상 인간을 만들어 낼 수 있는 ‘딥휴먼’ 기술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디지털 휴먼 사업화에 매진하고 있다. 이번 상호 협력은 기존 챗봇이나 보이스봇, 영상합성 등 기술 기반 솔루션을 넘어서서 실시간으로 실제 사람처럼 안내 혹은 상담을 할 수 있는 디지털 휴먼으로 AI의 영역이 확장되는 트렌드에 발맞추어 이루어졌다. 또한 현재 계획 중인 무인 키오스크 고객 응대 서비스뿐 아니라, 장기적 관점에서 메타버스, 엔터테인먼트, AR/VR, 게임 등과 결합해 개개인의 개성을 살린 디지털 휴먼이 활용될 수 있는 다양한 분야에서의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할 예정이다. 스켈터랩스 서원일 COO는 “클레온과의 이번 협력은 스켈터랩스의 AI 원천 기술이 기업의 비즈니스와 매출 향상뿐 아니라 더 넓은 범위의 소비자의 삶을 편리하게, 혹은 즐겁게 만들어줄 수 있는 데 기여하는 시발점이라고 생각한다”며, “AI가 적용될 수 있는 산업군은 물론, 국경을 막론하고 경쟁력있는 기술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기업들과의 협력 기회를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클레온 진승혁 대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스켈터랩스가 보유하고 있는 기술 및 인프라를 이용한 최고의 IT 기술력 확보 및 대외 경쟁력을 향상시킬 것”이라며, “양사는 목표하고자 하는 기술 검증, 시장성 검증 및 서비스 품질 향상을 함께 협력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관련 기사 더 보기 https://www.venturesquare.net/839567

By
뉴스 클릭으로 영상 속 얼굴과 목소리를 바꾸는 앱 ‘카멜로’ 런칭

컬처 콘텐츠 AI 기업 클레온이 촬영 없이 영상을 제작할 수 있는 영상 공유 SNS 앱 ‘카멜로’를 공식 런칭했다고 밝혔다. 카멜로는 ‘카멜레온’과 ‘히어로’를 결합한 이름으로, 시시각각 영상의 주인공을 바꿀 수 있는 앱이다. 누구나 영상 속 인물의 얼굴과 목소리를 실시간에 가깝게 만들거나 바꾸어 자신의 영상을 손쉽게 만들고…

By
뉴스 컬처 콘텐츠 AI ‘클레온’, 20억 투자 유치

AI 딥러닝 영상-음성 생성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컬처 콘텐츠 AI 기업 클레온이 카카오인베스트먼트가 리드하여 20억 규모의 Pre-A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3월 블루포인트파트너스에서 시드 투자를 유치한 이후 카카오인베트스먼트 등으로부터 20억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 2019년도 설립 이후 빠른 성장세를 보인 클레온은 이번 투자금으로 딥러닝 기술의 고도화 및 본격적인…

B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