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스널모빌리티

인터뷰 타숑 “공유 모빌리티의 ‘보안’과 ‘안전성’을 책임져 드립니다!”

2021년은 ‘공유 모빌리티’의 전성기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공유 전동 킥보드부터 공유 자전거까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대부분의 시장이 침체를 겪는 상황 속에서 공유 모빌리티 시장은 약 500%의 급성장을 기록하였다. 이렇듯 식지 않는 인기를 끌고 있는 공유 모빌리티지만, 운영 차원에서는 아직도 보안과 안전 등의 측면에서 심각한 문제를…

By
뉴스 퍼스널 모빌리티 ‘비엔씨테크’, 투자 유치

퍼스널 모빌리티 스타트업 비엔씨테크(대표 조현일)가 씨엔티테크(대표 전화성)로부터 시드 투자를 유치했다. 금액은 비공개이다.  비엔씨테크(http://bnc-tech.com)는 2019년 3월 법인 설립한 벤처기업으로 AI를 기반으로 하는 공유 퍼스널 모빌리티 대여 및 관리 서비스 스타트업이다. 관계자는 “비엔씨테크는 2019년 12월 PMSP(Personal Mobility Service Platform)v1.0을 상용화하였으며, 2020년에는 PMSP v2.0을 상용화하여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을 받는…

By
뉴스 킥고잉, 퍼스널 모빌리티 안전 시스템 특허 출원 및 기술 공개

전동킥보드 공유서비스 킥고잉을 운영하는 ㈜올룰로가 전동킥보드 관련 이슈를 해결하고자 퍼스널 모빌리티 안전 시스템 특허를 출원하고 향후 탑재될 첨단 안전 기술을 27일 공개했다. 이번에 출원된 퍼스널 모빌리티 안전 시스템은 전 후 측면 초소형 카메라, 충격 센서, 통신 모듈, 마이크로 컨트롤러 등으로 구성된다. ▲퍼스널 모빌리티…

By
스타트업 트렌드 “도로교통법 개정 미뤄지면 시민안전 1년 더 방치”

“전기 자전거는 자전거도로 주행조건을 확립한 끝에 자전거도로 위를 달릴 수 있게 됐다. 전동 킥보드 역시 도로교통법 개정으로 자전거 도로로 주행할 수 있게 된다면 시민 안전을 확보할 수 있다는 사회적인 공감을 얻은 바 있다. 별다른 쟁점도 없다. 그런데 도로교통법 개정안은 여전히 진척이 없다. 이번 임시 국회를…

By
스타트업 트렌드 단거리 이동의 모범답안 ‘샤오미 킥보드2’

‘띵띠리리리이띵띵~’ 07:00 오늘도 어김없이 요란한 휴대폰 알람 소리에 잠이 깬다. 냉큼 알람을 끄고 천정을 보며 무심코 내뱉은 한마디… “아~~~ 출근하기 싫어…” 회사가 싫어서가 아니다. 회사까지 가는 과정이 너무 고통스러워다. 분명히 in서울에 살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에디터는 역삼동 사무실까지 거의 한시간 반 정도의 시간은 출근에 할애해야 한다. 그러니…

By